• 메뉴
  •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 매경GOLF로고
    • 정기구독
  • 검색

FEATURE

봄 내음 가득한 음식 먹고 굿샷

2024.04.11

향긋한 봄을 입안 가득 느껴보자. 신선한 제철 식재료로 만든 다채로운 클럽하우스 메뉴를 소개한다.

한우 생갈비살구이 차림 반상
레이캐슬CC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주소 세종 전의면 의당전의로 252 문의 044 279 3300

레이캐슬CC에서는 한우 생갈비살구이와 함께 냉이우렁된장찌개가 제공되는 봄 내음 가득한 반상 차림을 맛볼 수 있다. 국내산 한우 생갈비와 그릴에 구운 계절 야채가 제공된다. 냉이우렁된장찌개는 봄 하면 떠오르는 대표적 요리 중 하나다. 노릇노릇하게 구운 생갈비에 돌솥밥과 봄나물 겉절이를 곁들인 한끼는 든든한 라운드를 가능하게 한다. 가격은 4인 기준 16만 원이다.

이외에도 다양한 봄 제철 과일과 와인 페어링을 제공하는 랍스터 & 스테이크 고메 플레터 프로모션도 만나볼 수 있다. 가리비버터구이와 봄나물 샐러드
윈체스트CC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주소 경기 안성시 서운면 오촌길 97-31 문의 031 678 9000

윈체스트CC는 봄 메뉴로 가리비버터구이와 봄나물 샐러드를 선보였다. 싱싱한 가리비의 관자를 버터에 구워 봄나물과 함께 즐기는 샐러드다. 입안 가득 퍼지는 버터의 풍미와 관자의 쫄깃함이 입맛을 돋운다. 거기에 알싸한 봄나물 향기가 어우러진다.

곁들이는 샐러드는 세발나물, 갯방풍나물, 참나물, 당귀잎을 사용했다. 화려한 플레이팅과 초록의 색감이 풋풋한 봄의 기운을 느끼게 해준다. 특히 샐러드 야채는 모두 GAP 인증 농산물로 농약, 중금속 등 각종 유해 요소로부터 안전하다. 가격은 8만 원이다.

봄 도다리쑥국
H1클럽


 기사의 2번째 이미지

주소 경기 이천시 호법면 장자터로 115 문의 031 640 8114

봄 도다리쑥국은 봄 도다리와 쑥을 주재료로 하여 끓인 경남 통영의 향토 음식이다. 봄철의 도다리는 살이 통통하고 맛이 좋아 보양식으로 유명하다. 봄에 도다리쑥국 한 그릇을 먹으면 따로 건강식품을 챙겨 먹을 필요가 없을 정도로 몸에 좋다는 이야기가 있다. 서울에서 멀지 않은 경기 이천의 H1클럽에서는 통영의 맛을 느낄 수 있다.

H1클럽의 봄 도다리쑥국은 담백하고 시원한 맛이 일품이다. 쑥이 생선의 비린내를 잡아주고 깊은 향을 더해준다. 면역력 강화에도 도움을 주어 환절기 라운드도 걱정 없다. 가격은 3만2000원이다.

꼬막비빔칼국수와 두부 콘치즈
서원밸리CC


 기사의 3번째 이미지

주소 경기 파주시 광탄면 서원길 333 문의 031 940 9400

서원밸리CC에서는 매년 조리사 경연대회를 열어 조리사들의 창의성과 노하우를 담은 메뉴를 판매하고 있다. 2024년 조리사 경연대회에서 최우수 메뉴로 선정된 꼬막비빔칼국수와 두부 콘치즈를 봄 신메뉴로 만나볼 수 있다. 1인 1만8000원에 제공된다.

봄 제철 꼬막과 상큼한 비빔칼국수가 조화롭게 어우러져 맛은 물론 영양까지 고스란히 담았다. 파주 특산품인 장단콩으로 직접 만든 두부를 사용해 만든 두부 콘치즈는 식사를 마친 후 디저트로 제공된다. 장단콩의 달콤하고 고소한 맛을 즐길 수 있다.

유자 드레싱 봄나물 샐러드
서서울CC


 기사의 4번째 이미지

주소 경기 파주시 광탄면 혜음로 324 문의 031 943 0040

유자 드레싱 봄나물 샐러드는 제철을 맞은 봄나물과 봄 주꾸미를 넣어 맛과 더불어 에너지 보충까지 책임진다. 봄나물은 비타민, 무기질, 섬유소가 풍부해 겨우내 떨어진 입맛과 기력을 회복시켜준다.

주꾸미는 봄의 활력을 책임지는 해산물이다. 산란기인 3월이 되면 알이 차기 시작해 통통하게 살이 오른다. 맛과 영양이 가장 좋을 때다. 상큼한 유자 드레싱을 이용하여 새콤달콤한 맛을 더해 남녀노소 모두 즐기기 좋다. 가격은 6만5000원이다.

셰어링 런치 프로모션
성문안CC


 기사의 5번째 이미지

주소 강원 원주시 지정면 월송석화로 431 문의 033 769 7330

성문안CC의 피오레토 레스토랑에서는 가장 인기 있는 메뉴로 구성된 셰어링 런치 프로모션을 만나볼 수 있다. 애피타이저로 은은하고 구수한 향의 봄철 아티초크와 계절 채소가 입맛을 돋우는 이탈리아 그린 샐러드가 준비된다.

해산물 미네스트로네 수프가 제공되며 메인 요리는 카르보나라, 알리오 올리오, 구운 송어, 소고기 탈리아타 중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디저트로는 산딸기 소르베와 차가 함께 제공된다. 1인 기준 4만2000원이며 메인 디시 중 고기를 선택할 경우 8000원이 추가된다.

김지수 기자

본기사는 매일경제신문 매경GOLF 256호

[2024년 4월호 기사] 에서 계속..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